라리가 매치데이 17의 빠른 플레이: 하비 푸아도, 예르겐 스트란드 라르센, 앙헬 코레아

아직 2022-23 라리가 매치데이 17이 끝나지 않았지만 M88에서 선정한 빠른 플레이를 선보인 선수들을 확인해 보세요. 첫 번째 선수는 헤타페와의 경기에서 에스파뇰의 결승골을 터뜨린 하비 푸아도입니다. 그는 두 명의 수비수와 골키퍼를 피해 공을 네트 뒤쪽으로 가져갔습니다. 그의 62분 급습으로 2-1의 이점을 얻었습니다. 두 번째 선수로는 셀타의 예르겐 스트란드 라르센 선수입니다. 노르웨이 출신의 공격수인 그는 오프사이드 트랩을 이기고 가브리 베이가의 도움으로 득점에 성공했습니다. 그의 득점으로 비야레알과 1-1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. 마지막으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앙헬 코레아는 빠른 패스를 받아 박스 왼쪽에 골을 넣었습니다. 그러나 선두를 유지하지 못하고 UD 알메리아와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했습니다.

더 다양한 라리가 소식이 궁금하다면 M88 맨션에 방문하세요! 라리가 공식 지역 파트너 M88 맨션에서 제공하는 골 득점에 관련한 더 자세한 내용은 LaLiga Asia Adventure (https://www.facebook.com/LaLigaXP) 혹은 LaLigaUpdate.Com/에서 확인 가능합니다.